삼성생명 연금저축 어떤 상품일까요?


평균수명이 연장되면서 노후에 필요한 생활자금에 대한 경제적 부담이 늘어나고 있지만 노후준비는 부족한 것이 지금 세대의 현실입니다.

한국외대 교수팀이 2011년 5월 전국의 1200명을 대상으로한 설문조사 결과에 따르면 예상되는 노후 생활비로 최소 월 155만원에서 적정수준 228만원으로 조사되었는데 적정수준인 228만원의 경우 사회생활을 갓 시작한 직장인의 초봉과 비슷하거나 많은 금액이라고 할 수 있습니다.





따라서 사전에 준비해두지 않는다면 노후가 시작되었을 때는 충당하기 힘든 금액이 노후에 필요하다는 것과 같습니다.

그러므로 삼성생명 연금저축으로 노후에 필요한 자금을 미리 준비하는 것이 중요해지고 있습니다.





연금저축보험이란?

연금저축보험은 은퇴 후 생활자금을 비롯한 결혼, 교육과 같은 다목적 자금의 마련을 돕기위해 만들어진 상품입니다.

장기저축 설계가 가능하고 이자를 복리로 지급하기 때문에 만기가 되었을 때 높은 환급률을 받아볼 수 있다는 장점이 있습니다.

또한 보험료를 내는 동안 연 400만원 한도로 세액공제를 받을 수 있어 연금과 세액공제가 합쳐진 형태로 대표적인 노후대비용 상품으로 꼽히고 있습니다.





왜 이 상품이 꼭 필요한가?

국민연금재정 추계위원회의 발표자료에 의하면, 급속도로 진행되고 있는 고령화로 인해 연금수급자가 급증하는 2040년 이후 기금이 소진되어 2050년 이후에는 전부 고갈될 것이라는 부정적인 전망이 나오고 있습니다.

우리 세대는 계속해서 진행되고 있는 고령화 속에서 살아가고 있고, 베이비붐 세대의 은퇴시점이 가까워지면서 위의 조사결과가 현실이 될 날이 가까워지고 있으므로 삼성생명 연금저축을 통한 개인적인 준비는 필수사항이라고 할 수 있습니다.





연금상품의 장점?

삼성생명 연금저축보험의 가장 큰 특징이자 장점을 꼽으면, 이자가 복리로 지급되는 상품이라는 점을 꼽을 수 있는데, 복리상품의 경우 장기간 유지할수록 수익이 커지는 특징이 있어 장기적인 계획을 통해 가입하는 것이 좋습니다.

특히 연금저축보험은 중도해지 시 기타소득세 외 해지가산제가 부과되기 때문에 이러한 불이익을 피하기 위해서는 중도에 해지하는 일이 생기지 않도록 신중하게 가입하는 것이 필요합니다.






상품 가입 시 유의해야 할 사항

종신형 상품이 유리합니다.

종신형 연금은 연금을 받는 기간이 정해진 확정기간형보다 받을 수 있는 금액은 적지만 생존해 있는 기간동안 계속해서 연금을 받을 수 있어 평균수명이 갈수록 길어지고 있는 현재 상황에 적합하다고 할 수 있습니다.


직장인은 세제적격형이 유리합니다.

삼성생명 연금저축은 비과세는 없지만 보험료를 연간 400만원까지 세액공제를 받을 수 있습니다.

따라서 매년 연말정산을 실시하는 직장인이라면 세제적격형인 연금저축에 가입하는 것이 유리합니다.





2000년 이전에 가입한 상품은 유지한다.

2000년 이전에 가입한 연금저축의 경우 연금을 받을 때 세금이 부과되지 않는 비과세 상품이기 때문에 현재 출시되어 있는 상품보다 유리한 조건이라고 할 수 있습니다.

따라서 이 시기에 가입되어 있는 상품이 있다면 그대로 유지하는 것이 좋습니다.


세제 혜택 및 중도해지 시 불이익을 미리 따져보는 것이 좋습니다.

세액공제 혜택을 받기 원한다면 삼성생명 연금저축에 가입하는 것이 유리합니다.

단, 중도해지 시 기타소득세와 해지가산세(5년 이내 해지시)가 부과되어 불이익이 생길 수 있으니 주의해야합니다.





비교사이트에서 비교해보기

삼성생명 연금저축 외에도 시중에는 많은 보험사에서 연금저축 상품을 취급하고 있습니다.

따라서 본인의 인생설계와 자금상황에 알맞은 상품에 가입하기 위해 비교사이트를 이용하는 것이 좋으며, 전문가와 1:1 상담을 무료로 제공하고 있어 본인에게 알맞은 상품과 방법을 추천받아 가입을 진행하는데 도움을 받을 수 있습니다.
















Posted by 死月